• 최종편집 2021-05-04(금)

양평군, 용문터미널~잠실간 광역버스 신규노선 개통

노선번호 G9311, 3월 20일부터 일 8회(공휴일 6회) 운행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20.03.16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04 광역버스 노선 개통(1).jpg

양평군은 용문터미널에서 잠실 간 광역버스 신규노선이 개통 돼 320일부터 첫 운행을 시작한다고 밝혔다.

 

금번 개통될 광역버스는 공공이 노선을 소유하고 입찰경쟁을 통해 선정된 민간 운송사업자에게 일정기간 운영권을 위탁하는 노선입찰제방식으로 경기도와 양평군이 서비스를 책임진다.

04 광역버스 노선 개통(2).jpg

양평군은 1개 노선, 2대의 버스로 일 8(평일기준, 주말/공휴일은 6) 운행예정이다. 노선번호는 G9311번으로 기점은 용문터미널, 종점은 잠실 종합환승센터로 중간에 양평터미널, 양평시장, 군청사거리, 아신리, 국수리, 양수리 등 6개의 정류소에 정차한다.

 

군민들이 피부로 체감할 수 있는 서비스를 제공을 위해 친절기사 인증제를 도입, 버스 운수종사자 전원이 공공에서 운영하는 친절교육을 반드시 이수하도록 하고, 사후 수시 모니터링을 통한 검증된 종사자에게 인센티브를 제공해 친절 운행을 유도할 계획이다.

 

또한, 41인승 리무진 버스를 투입해 차량을 고급화하였고 좌석에서 편하게 인터넷을 즐길 수 있는 공공 WIFi와 차내 공기질 개선을 위한 공기청정시설, 휴대전화 및 모바일 장치 등을 충전할 수 있는 USB 충전포트 등의 다양한 승객 편의장치가 설치된다.

 

정차정류소가 적고 비용도 29백원(일반 현금기준)으로 책정돼 기존 시내버스 및 시외버스에 비해 시간과 요금을 절약할 수 있어 긍정적인 평가를 받을 것으로 예상된다.

 

여근구 교통과장은 이번 신규 개통되는 광역버스는 군민이 실제로 체감할 수 있는 최고의 서비스를 제공할 것이라며, “추후 군민들의 이동권 보장을 위해 노선확대를 검토하겠다고 말했다.

 

태그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양평군, 용문터미널~잠실간 광역버스 신규노선 개통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